기도나눔방

> 상동나눔터 > 기도나눔방
평화통일을 위한 기도
작성자 최고관리… 작성일 09-04-12 00:00
기도종류 국가 조회 4,248
2009 남북교회 부활절 공동기도문

  부활과 생명의 주님!

   참으로 어렵게, 

   많은 이들의 눈물과 기도로 일구어내었던 평화와 화해 협력의 길이 오늘, 하루아침에 다시 무너지려 하고 있습니다.
그토록 그리던 고향땅을 찾아가던 발길들이 가로막히고, 남과 북은 다시 갈등과 대립으로 돌아서고 있으며, 단절과 오해와 갈등 속에 전쟁의 기운마저 감돌고 있습니다.
그러나 주님, 우리는 낙망하지 않고 부활과 생명의 주님을 바라보며 기도합니다.
   자비의 주님! 

   무엇보다 이 시간 먼저 우리의 죄를 고백합니다.
민족의 화해와 평화 통일을 꽃피우기 원한다고 말하면서도 참으로 우리 자신을 내어던지는 한 알의 밀알이 되지는 못했습니다.
입으로는 민족의 화해와 하나됨을 말하면서도, 속으로는 상대방을 비난하고 멸시하며 정죄하기도 했습니다.
때로는 하느님보다 물질과 무력, 힘의 논리를 추종하면서 우리 자신의 안일한 삶을 추구하며 민족의 고난과 분단의 현실을 외면했습니다.
   정의의 주님! 

  하느님의 정의와 평화를 위해 일한다고 하면서도 우리는 너무나 자주, 어두움과 죽임의 권세들을 두려워하며 불의에 굴복하고 침묵했습니다.
거짓 평화를 말하는 자들과 미움과 분열의 세력에 맞서 결연히 싸우지 못했습니다.
우리를 일깨워, 거짓 평화를 깨뜨리며 참된 평화의 역사를 세우게 하소서.

    생명의 주님! 

   전쟁을 방지하고 평화를 만드는 일에 무엇보다 먼저 우리 민족이 자주적으로 '하나'가 되어 대결이 아닌 상생의 삶을 살게 하소서.
'죽임'의 세력에 맞서 싸우며 민족을 살리고 세계를 살리는 참된 '살림'의 역사를 일구어 가게 하소서.
서로의 허물과 상처를 감싸면서, 잘못을 용서하고, 신실한 마음으로 6.15공동선언과 10.4 선언을 비롯하여 남과 북이 약속한 모든 협약들과 선언들을 굳게 지키며 실천하게 하소서.

    오늘도 죽음의 권세와 불의를 이기고 모든 고난 받는 자들과 우는 자들의 눈물을 씻어주시며 부활과 생명과 성령으로 역사하시는 주님의 이름으로, 간절히 기도합니다. 아멘.
 
                                                                                       2009년 4월 12일

     * 이 기도문은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와 조선그리스도교련맹이 함께 작성하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