게시판

> 상동나눔터 > 게시판
본 게시판은 아름다운 선교와 사랑의 소통을 위한 장입니다.
본 게시판의 목적과 용도에 맞지 않는 게시물 등은 관리자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교회분쟁의 핵심은 ‘권한의 독점’…교회ㆍ헌금 사유화 가져와
작성자 임광선 작성일 18-01-06 11:27 조회 776

교회분쟁의 핵심은 ‘권한의 독점’…교회ㆍ헌금 사유화 가져와

 

개혁연대 교회문제상담소 상담통계 및 분석 결과

당당뉴스 2018년 01월 05일

 

 

2003년부터 분쟁교회를 상담하고 있는 교회개혁실천연대 교회문제상담소는 4일 지난 한 해 동안 진행한 교회상담에 대한 통계 및 분석 보고서를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교회분쟁의 원인이 되고 있는 가장 큰 요인은 ‘재정 전횡’과 ‘인사 및 행정 전횡’인 것으로 드러났다.

대면상담과 전화상담 공히 ‘재정 전횡’이 25.0%와 24.5%로 1위를 차지했으며, ‘인사 및 행정 전횡’이 15.0%와 18.5%로 2위를 차지한 것이다.

좀 더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대면상담의 경우 ‘재정 전횡’과 ‘인사 및 행정 전횡’에 이어 ‘부당치리 및 표적설교’(15%), ‘성 문제(성폭력등)’와 ‘청빙 및 허위이력’(각 10%), ‘세습’(5%)이 뒤를 이었다.

전화상담의 경우 ‘재정 전횡’과 ‘인사 및 행정 전횡’에 이어 ‘세습’(15%), ‘부당치리 및 표적설교’(11.2%), ‘청빙 및 허위이력’(6.4%)이 뒤를 이었다.

이와 관련, 교회문제상담소는 “재정 사용과정이투명하지 않고 담임목사 개인의지에 따라 일방적으로 집행될 때, 운영방식에 대해 의심하게 되고 이러한 불신은 결국 분쟁의 결정적인 계기가 되기도 한다”면서 “심각한 경우에는 교회 이전이나 건축과 같은 중요한 결정 과정에서 교인들의 의사를 묻지 않고 집행하기도 하고, 공동의회에서 결산보고가 이뤄져야 한다는 사실조차 인지 못하는 사례도 많았다”고 밝혔다.

교회문제상담소는 “이는 담임목사나 장로 같이 소수의 사람에게 교회 운영이나 재정에 대한 권한이 독점돼 있고, 이를 관리ㆍ감독하는 체계가 상식적인 수준으로 작동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특히 교회문제상담소는 “담임목사에 의한 독단적 운영은 재정권과 인사권의 전횡을 가져 온다”며 “일부 교회에서는 장로들의 간섭을 피하고자 장로를 세우지 않고 미조직 교회를 고수하는 경우도 있었다”고 덧붙엿다.

이에 교회문제상담소는 “각자의 직분과 은사에 따라 조직 내 역할이 다르다고 해도, 일반 교인이 교회의 일원으로 운영과 재정 관리 및 사용에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이날 발표에 따르면 ㅁㅅ교회 세습 문제가 유력 매체에서 다뤄지면서 ‘세습’에 대한 제보와 상담이 증가했다.

여론의 주목을 받게 되자 ‘이번 기회를 통해 잘못된 관행을 뿌리 뽑아야 한다’는 변화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세습이 진행 중인 교회의 교인들이 적극적으로 목소리를 내기 시작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는 게 교회문제상담소의 평가다.



임광선 18/01/06
답변
임광선 18/01/06
답변
상동교회도 권한의 독점에서 벗어나 일반 교인들에게 재정, 인사 등에 대한 공개와 참여를 보장해야 합니다.
임광선 18/01/06
답변
홈페이지와 주보에 월별로 재정 지출 현황을 세부 항목까지 1원 단위로 철저히 공개해야 하며  협성대 등 유관 기관에 대한 몰래 인사, 나눠먹기 인사, 끼리끼리 인사를 공개하여 심판 받아야 합니다.
임광선 18/01/06
답변
재정을 공개하지 않으면 헌금을  봉사단체나 다른  복지기관에 직접 내서라도 압력을 가해야 할 것입니다.
교인니 낸 헌금은 다 어디가고 빚만 남았는지 궁금할 뿐입니다.
임광선 18/01/06
답변
이런 말을 십 년 가까이 해도 공개하지 못할 정도로 자신이 없는 것인지 아니면  공개하지 못할 비밀이 있는지 매우 궁금합니다.
임광선 18/01/06
답변
안 되면 다른 혁신적인 교회처럼 장로 재신임, 목사 재신임 제도를 통해 개혁을 하는 방안도 있습니다.
손경순 18/01/15
답변
우리도 한 번 생각해 볼만한 좋은 글, 좋은 의견이십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