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자료실

> 상동소식 > 역사자료실
상동인물- 상동청년회 정순만과 장지연 #
작성자 상동교회 작성일 06-01-27 00:00 조회 5,275
상동인물 - 상동청년회 정순만과 장지연에 관하여   상동교회 출신 정순만과 장지연 가령 前駐露韓國公使 였던 李範晉은, 현금 한국인으로써 외국에 체류하는 자가 북미에 약3만인, 하와이에 약 1만인이 있고, 북미 체류자는 공립신보를 가지고있고 하와이에도 역시 한 잡지가 있어 동포를 지도한다. 그러나 포항 (불라지보스또끄-필자주) 에는 4만5천의 한인이 있으면서도 아직도 하나의 신문도 없다. 표면으로는 노국인이 경영하는 하나의 신문을 세우고 국권회복에 공고한 사상을 가진 장지연을 초빙하여 일본의 통감정치를 공격하고 한편으로는 지방 폭도를 선동해서 일본인의 구축에 힘써야 한다. (주한일본공사관기록, ‘재러한인신문’ 중 ‘해조에 있어서 신문지 발행의 건’) 라고 하여, 불라지보스또끄에서의 신문간행의 필요성을 주장하였다. 신문간행의 필요성을 절감하고 이를 적극적으로 추진한 인물은 정순만이었던건 같다. 그는 충남 청주 출신으로 일찌기 田愚 밑에서 공부한 한학자로서(대동공보 1909/5/5 ‘정순만씨의 역사’) 1895년 을미사변 때에는 류인혁과 함께 의병에 참여 하였으며(김현구 ‘檢隱遺傳’ 하와이대학 사회과학연구소 소장), 러일 전쟁시에는 이준, 이현석 등과 함께 적십자사를 만들어 일제에 대항하다 투옥되었고, 1904년 일제가 한국정부에 대하여 황무지 개척권을 요구하자 보안회를 조직, 이를 적극 저지하였다. 또한 남대문 상동교회 청년회 부회장으로 활동하였으며, 일제가 우리 동포 1,300명을 멕시코에 팔아 넘길때 정부에 장서를 올려 이를 항의하였다. 또한 1905년 일제가 을사 보호조약을 강행하자 전국에 있는 지사들과 단합하여 정부에 상소를 올리는 한편 종로에 나가 직접 일병들에게 대항하기도 하였다.(한무규의 연구에 따르면 당시 정순만은 상동청년회 서기였다고 한다. “상동청년회에 대한 연구, 1897-1914, ‘역사학보’ 126, 1990, pp 84-85) 이처럼 국내에서 의병, 또는 계몽운동을 전개하던 정순만은 1906년 6월경 러시아 불라지보스또끄로 망명, 그곳에서 먼저 망명한 이상설과 회합하고, 1906년 10월 북간도 용정촌에가서 서전서숙을 설립, 그곳 동포들의 민족의식을 고취시키기위하여 노력하였다 (윤병석, ‘이상설전’ 일조각, 1884, pp49-56). 정순만이 다시 러시아 지역을 찾은것은 1907년 4월 3일경으로 이상설이 이준과 함께 헤이그 밀사로 파견될 때 이상설, 이동녕과 함께 연해주를 방문하였을 때이다. 다시 불라지보스또끄로 망명한 정순만은 그 곳의 주민들로 부터 크게 신임을 받았던 것 같다. 특히 그의 항일 경력은 그 곳 토착 주민 들의 신뢰를 받기에 충분했던 것이다. 그리하여 불라지보스또끄 지역의 부호인 최봉준의 장조카로써 그 곳 주민들로 구성된 민회의 재무를 맡고있던 최예부와 민회의 회장인 양성춘과 친밀한 관계를 유지하게 되었다. 그 결과 그는 민회에서 총무겸 서기로 실질적인 책임을 맡았던 것이다. (김현구, ‘검은유전’, p 87) 민회에서 적극적으로 활동하고, 최봉준의 장조카인 최예부와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잇던 정순만이 그 지역의 유지이며 실질적인 민회 지도자인 최봉준(국사편찬위원회, ‘한국독립운동사’ 1, 1968, p 986) 과 접촉하게 되는것은 자연스러운 귀결이었다. 이에 정순만은 최봉준의 경제적인 부를 이용하여 국권 회복 운동의 일환으로 신문의 간행을 추진하고자 하였다. 이는 1900년 후반 그와 함께 러시아에서 활동했던 김현구가 쓴 검은유전에, 차제의 검은의 주선으로 해삼위에서 해조신문이라는 일보를 간행하게 되었고, 암암리에 장지연을 청하여 편집을 전담하게 되었는데 라고 하고 있고, 불라지보스또끄에서 간행된 한인 신문, 한인신보 1917년 10원 7일자 기사중 ‘강동쉰해’에, 최봉준은 활자기계를 사서 노코 해조신문을 창간하야 매일보를 발행하니 아령으로 처음이라. 동포에게 조국사상을 넣어주며 이목을 새롭게하니 이에 신문 저술은 정순만, 장지연등이 주장하다. 라고 한 내용과 해조신문이 창간된 후 그 신문의 실질적인 책임자인 총무의 일을 담당하고 있는 점을 통하여도 이것을 확인할 수 있다.        - 이글은 2002. 10. 24. 재미 역사연구가 [류기원] 선생님이 University of Oregon 도서관에서  자료를 찾아 정리하신 후 보내주신 자료입니다.-                                                                              감사드립니다.